영상시 방

이름  
  보리수(작성일 : 2004/10/29, 조회 : 1934
제목  
 청사포에 핀 눈물꽃/김선희





보리수
임 시인님 다녀 갑니다.고운 저녁 되세요. 2004-10-29


임정수
보리수님! 반갑습니다. *^.^*
오늘은 컴이 상태가 좋지 못하여
이제야 겨우 몇자 올립니다.
언제 한번 날을 잡아서 컴을 수리해야 하는데
믿을 만한 기술자를 알지 못하여 망설이고 있습니다.
그동안 몇 번이나 점검해서 수리했지만,
맘에 드는 사람은 한사람도 없어서요...
아무튼 고운 영상 엮어서 찾아오시느라 수고 많으셨고요,
편안하고 행복한 밤이 되시길 빌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2004-10-29
 


보리수
시인님 집 컴이나 울집 컴이나..
병원 신세를 한번 져야 하겠네요,,

깊어 가는 가을 밤도 멋지게 보내세요..
2004-10-29


gueksyncspeks
group health insurance car insurance company cheap car insurance quotes 2014-01-08



↑이름/비번↓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217  친구야 너는 아니? 시/이 해인      대구능금 2006/05/22 1889
216  마음을 비우고      임대용 2006/10/09 1889
215  낙엽의 눈물을  [1]    danbi 2004/11/03 1890
214  외 사랑의 그리움 1/류상희      수평선 2006/01/30 1890
213  어머니 -詩- 고선예  [1]    고선예 2004/10/07 1891
212  꽃이여사랑이여 詩 고선예      수평선 2005/04/29 1894
211  어느 저녁 날 나도 모르게글 이병주      대구능금 2006/08/31 1896
210  외 사랑의 그리움 5/류상희      수평선 2006/02/16 1901
209  마음에 남는글      임대용 2006/03/16 1901
208  사랑의 미소/글/임정수      대구능금 2006/07/30 1903
207  언제인가 있을 그리움에  [1]    danbi 2004/11/17 1904
206  천사들의 거리에서 -詩- 고선예  [1]    고선예 2004/10/09 1909
205  그리움의 흔적 / 장 호걸      샐러리맨 2005/01/26 1909
204  여름의 끝자락에서/글/임정수  [2]    대구능금 2006/07/27 1910
203  연꽃 /조병교      개성연출 2005/08/17 1911
202  임정수님/ 시/모음  [2]    대구능금 2006/07/01 1912
201  사랑의 정체 /류 상희      수평선 2006/03/02 1913
200  보름날 밤 약수터 / 늘푸른      나사랑 2005/05/10 1914
199  아름답게 꾸며 놓고서 詩 이병주  [2]    수평선 2005/01/06 1917
198  고독한 시인의 노래 한 소절 / 고선예      나사랑 2005/05/21 1917

 [1][2][3] 4 [5][6][7][8][9][10]..[14]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Old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