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시 방

이름  
  썬파워(작성일 : 2009/03/03, 조회 : 2090
홈페이지  
 http://hckimbk.com.ne.kr
제목  
 비내리는날에


    
    비 내리는 날에 
    
    글/권대욱 
    
    추적이는 길을 걸어가노라면 
    빗속을 혼자 걷고 싶어집니다 
    새털 깃만 한 우산조차 힘겨운 
    작은 소년이 되어집니다 
    
    수없이 만들어지는 동그라미는 
    태초의 의문처럼 
    파문에 갇힌 나를 바라봅니다 
    
    내 존재를 둘러싼 물방울들의 둥근 벽을 
    언젠가는 벗어나야 하겠기에 
    오늘도 묵묵히 그 빗속을 걷고 있습니다 
    
    파르르 번개가 보이더니 
    가슴을 뒤흔드는 천둥이 울립니다 
    왠지 두려운 마음에 앞을 바라보지만 
    그곳엔 아무도 없었습니다 
    
    그래도 
    그 날까지 터벅터벅 걸어가렵니다
    
    





gueksyncspeks
group health insurance car insurance company cheap car insurance quotes 2014-01-08



↑이름/비번↓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음악 개정 법률에 관한 공지입니다. (필독!!) [3820]    master  2004/10/17 4138
276  뭐라꼬예/詩/임 정 수  [467]    叡璡 이 혜숙 2009/08/09 12431
275  그대와 나  [118]    썬파워 2009/08/05 2459
274  세상 탓이 아니라 나이 탓이겟지요.  [6]    叡璡 이 혜숙 2009/08/04 2334
273  행복      썬파워 2009/05/30 2093
272  독백  [469]    썬파워 2009/04/21 7796
271  오늘처럼 햇살이 눈부신 날엔  [538]    썬파워 2009/03/17 8803
270  봄처럼 사랑이 온다면      썬파워 2009/03/07 2049
 비내리는날에  [1]    썬파워 2009/03/03 2090
268  거울/이상  [7]    썬파워 2009/02/28 2105
267  반쪽심장  [10]    썬파워 2009/02/22 2089
266  인생이란  [5]    叡璡 이혜숙 2008/02/22 2673
265  나도 그랬듯이 / 조병화  [1]    실부리 2007/06/23 2167
264  눈물방울은 물결을 이루고 /글/김윤진      대구능금 2007/02/09 2178
263  새벽 산길 걸으며 /김 후 란      실부리 2007/01/30 2241
262  가지 못한 길 /시/김윤진  [1]    대구능금 2007/01/28 2558
261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말 / 김용택  [1]    실부리 2007/01/20 2094
260  우리 모두는      임대용 2006/12/16 2176
259  오늘도 당신을 詩 김춘경  [5444]    수평선 2006/12/08 19248
258  평생을 같이가고 싶은사람      임대용 2006/12/02 2164

  1 [2][3][4][5][6][7][8][9][10]..[14]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Old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