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이름  
  danbi(작성일 : 2006/05/19, 조회 : 1295
제목  
 오월의 향기가


안녕하세요
푸르디 푸른 산의 모습은 더 맑은 품으로
아카시아꽃 가슴 설레는 향기를 전하고
초여름을 예고하는 비가 내리고 있는
싱그러운 아침 여셨는지요

비가 내리고 있는 아름다운 계절의 풍경은
모든 사람들의 마음을 풍성하고
여유로움을 가지게 해주어서
먼 산 한번 더 바라보고 감동합니다.

초여름으로  
녹음이 짙어가는 오월에는
알 수 없는 향긋한 향기가 가슴으로 들어와
기분좋은 미소를 짓게하는 오월입니다.
  
보이지 않는다고 
없는줄 알았던 사람에게서도 
오월의 향기가 마음으로 전해 오겠지여

즐거운 주말을 맞아 행복하시구여
오월의 그윽한 향기를 
그대에게 드리고 싶습니다.

단 비 드림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254  나 오늘 여기에      백두대간 2006/05/27 1215
253  즐거운 하루의 시작으로      danbi 2006/05/26 1225
252  어느새 산마다      단 비 2006/05/22 1261
 오월의 향기가      danbi 2006/05/19 1295
250  미소의 아름다움      danbi 2006/05/18 1247
249  사람이 산다는 것이      danbi 2006/05/15 1315
248  오월의 푸른 세상은      danbi 2006/05/12 1182
247  아름다운 계절에      danbi 2006/05/08 1168
246  5월의 꽃내음이 가득한      danbi 2006/05/05 1223
245  오월에 날아 든 마음입니다.      danbi 2006/05/04 1187
244  오월의 첫날      단 비 2006/05/01 1140
243  이 봄이 가기 전에      danbi 2006/04/28 1250
242  그리움으로 가득합니다      danbi 2006/04/24 1241
241  봄날이 그리운 것은      danbi 2006/04/21 1293
240  봄이라서 그런지      danbi 2006/04/20 1157
239  작은 행복      백두대간 2006/04/19 1194
238  누구나 처음부터 친구가 되는 것은 아닙니다      danbi 2006/04/17 1149
237  좋은 계절에      danbi 2006/04/13 1251
236  첫 시집 출간 "들풀 위에 누워 부르는 노래"  [2]    김미숙 2006/04/12 1311
235   사랑의 향기가 되고 싶습니다      danbi 2006/04/08 1163

 [1][2][3] 4 [5][6][7][8][9][10]..[16]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Old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