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이름  
  danbi(작성일 : 2004/11/10, 조회 : 1069
홈페이지  
 http://nala1227.com.ne.kr
제목  
 희망이 있기에

    안녕하세요 오늘 아침에는 안개가 자욱 하고 하늘은 비라도 올려구 하는지 잔뜩 찌푸린 하늘이네여. 하루하루가 잘도 가는지 막아보려고 해도 말없이 알아서 잘도 가고있는 세월이지여 하루 하루 가는 시간에 숫자 만큼 보내야 하는 수많은 아픈 이별과 만남들. 하지만 내일을 기다리는 희망이 있기에 행복하지여 지금도 알수없는 그 무엇을 기다리고 어느날 새찬 바람이 휘익 몰고 오면 기다렸다는듯 낙엽들이 후두둑 떨어질때면 마음 마져도 차가워 지겠지여 가을이 깊어감에 따라 날씨가 추워지네여 건강 조심 하시구여 오늘도 기쁨과 함께 행복의 문을 두드리시길 바랍니다 단♡비




임정수
안녕하세요. *^.^*
하루종일 잔뜩 흐려있더니
저녁때부터 시원스럽게
비가 내리기 시작했습니다.

한동안 가을 가뭄에
비조차 내리지 않아
고통이 이만저만이 아니었는데
이렇게 비가 내리니
무척이나 반갑고
기쁜 마음에 들 떠 있습니다.

이 비가 그치면
무척이나 추워지리라 예상됩니다.
아무쪼록 감기 조심하시고
늘 건강하시어
좋은 작품 많이 쓰시길 바랍니다. *^.^*
2004-11-10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314  謹 賀 新 年  [2]    실부리 2006/12/30 1414
 희망이 있기에  [1]    danbi 2004/11/10 1069
312  희망의 계절, 사월      단 비 2006/04/03 1216
311  희망을 애기하는 유월의 첫날 입니다.      danbi 2005/06/01 1380
310  희망은 있다      danbi 2006/07/21 1073
309  희망은 언제나 존재한다      danbi 2005/05/02 1295
308  흔적      danbi 2005/02/01 1046
307  흐린 날씨는      danbi 2006/07/07 1215
306  흐르는 계절 앞에서는      danbi 2005/06/04 1361
305  화창한 유월의 햇쌀처럼      단 비 2006/06/05 1186
304  화사한 봄날에      danbi 2006/03/03 1370
303  홍어  [2]    레스피로 2004/12/23 1302
302  현재의 내 모습      danbi 2006/07/28 1247
301  현명한 사람은...      임대용 2005/07/13 1255
300  향기로운 하루를 위한 편지      danbi 2005/02/21 1175
299  향기로운 5월의 향기를      danbi 2005/05/04 1287
298  향기나는 모습으로      danbi 2006/08/14 1281
297  행복한 한가위 되세요 임시인님..^^  [4]    김미숙 2005/09/16 1387
296  행복한 마음      임대용 2005/10/01 1370
295  행복은 언제나...      박세원 2005/02/24 1189

  1 [2][3][4][5][6][7][8][9][10]..[16]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Old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