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이름  
  danbi(작성일 : 2005/06/01, 조회 : 1380
홈페이지  
 http://nala1227.com.ne.kr
제목  
 희망을 애기하는 유월의 첫날 입니다.


    사랑을 담아내는 편지처럼 나 다시 태어난다면 사랑을 담아내는 편지처럼 살리라.. 폭포수 같은 서린 그리움에 쉬이 얼룩져 버리는 백색의 편지가 아니라 오염될수록 싱그런 연두빛이었으면 좋겠다. 나 다시 태어난다면 사랑을 담아내는 편지처럼 살리라 가슴에 커져버린 암울한 상처에 마침표를 찍어버리는 이별의 편지가 아니라 상흔속에서도 뿜어내는 시작의 편지였으면 좋겠다. 미움은 온유함으로 지워버리고 집착은 넉넉함으로 포용하면서 한장에는 사랑이란 순결한 이름을 새기고 또 한장에는 삶이란 소중한 이름을 써 넣으면서 풀향보다 은은한 내음으로 내 삶을 채웠으면 좋겠다. -좋은생각 中에서- 안녕하세요 오월 그 이름만으로도 충분히 아름답던 날은 가버리고 희망을 애기하는 유월의 첫날 입니다. 오후에는 비가 내린다고 하지여 지금 하늘에는 여유로움의 평화로움 보이고 떠다니는 하얀 구름 속에는 풀향보다 은은한 파란 향기가 가득 스며 있네요 새로운 유월에는 알차고 보람있는 시간으로 푸르른 희망 가득 담고 푸른 향기 속에 행복 담는 한달 될 수 있었으면 합니다. 사람은 사랑의 힘으로 살고 세상에 사랑없이 살아남는것은 없지만 사랑하는 일보다 더 힘든 일도 없다고하지여 그만큼 준만큼 아픔만큼 커지느것이 사랑 이라 생각합니다. 사랑하는 님! 한결같이 변함없고 고운날이 기쁨으로 남을수 있고 희망의 유월은 우리 모두를가 행복해졌으면 좋겠습니다. 행복한 희망이 보이는 유월 오늘이 되었으면 합니다. 단 비 드림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314  謹 賀 新 年  [2]    실부리 2006/12/30 1415
313  희망이 있기에  [1]    danbi 2004/11/10 1070
312  희망의 계절, 사월      단 비 2006/04/03 1217
 희망을 애기하는 유월의 첫날 입니다.      danbi 2005/06/01 1380
310  희망은 있다      danbi 2006/07/21 1073
309  희망은 언제나 존재한다      danbi 2005/05/02 1295
308  흔적      danbi 2005/02/01 1046
307  흐린 날씨는      danbi 2006/07/07 1215
306  흐르는 계절 앞에서는      danbi 2005/06/04 1361
305  화창한 유월의 햇쌀처럼      단 비 2006/06/05 1186
304  화사한 봄날에      danbi 2006/03/03 1370
303  홍어  [2]    레스피로 2004/12/23 1303
302  현재의 내 모습      danbi 2006/07/28 1247
301  현명한 사람은...      임대용 2005/07/13 1255
300  향기로운 하루를 위한 편지      danbi 2005/02/21 1175
299  향기로운 5월의 향기를      danbi 2005/05/04 1287
298  향기나는 모습으로      danbi 2006/08/14 1282
297  행복한 한가위 되세요 임시인님..^^  [4]    김미숙 2005/09/16 1387
296  행복한 마음      임대용 2005/10/01 1370
295  행복은 언제나...      박세원 2005/02/24 1189

  1 [2][3][4][5][6][7][8][9][10]..[16]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Oldies